[사건사고] 아동학대? "너 나가" 게임만 한다는 이유로 9살 아들 발로 밟은 아빠
[사건사고] 아동학대? "너 나가" 게임만 한다는 이유로 9살 아들 발로 밟은 아빠
  • 김한나 기자
  • 승인 2021.10.22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한국] 아이들은 아직은 자유스러운 영혼이다. 놀 때는 놀고 게임할 때는 게임하는 것이다. 게임으로 메타버스 시대를 앞서갈 수도 있는 것이다.

공부를 하지 않고 게임을 한다는 이유로 9세 아들을 폭행한 30대 아버지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36세 남성 A씨를 아동복지법상 신체학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일 오후 9시쯤 서울 도봉구 쌍문동 한 빌라에서 초등학생인 B군이 게임만 한다며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B군의 머리채를 잡고 넘어뜨리며 "너 밖으로 나가"라고 하고, 여러 차례 발로 밟은 혐의도 받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B군을 임시쉼터로 분리조치했으며, 13세 미만 아동학대 사건 이첩 지침에 따라 서울경찰청으로 사건을 넘길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