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한밤 사무실서 남녀 17명 도박판…감염병예방법 위반 입건
[사건사고] 한밤 사무실서 남녀 17명 도박판…감염병예방법 위반 입건
  • 김한나 기자
  • 승인 2021.10.08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미디어한국] 방역수칙을 어긴 채 한밤 중에 도박을 한 일당이 경찰에 적발됐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8일 새벽 1시40분쯤 강동구 천호동 소재 사무실에서 도박판을 벌이던 일당 17명을 단속했다.

경찰은 0시33분쯤 "10여명이 모여 도박한다"는 목격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119의 도움을 받아 문을 강제로 열었다.

사무실 안에는 남녀 17명이 있었으며 1명은 현금 약 1400만원을 가지고 있었다. 경찰은 이들 중 7명을 도박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형사입건했으며 나머지 10명은 추가 수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현금을 압수하는 한편 17명 전원을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관할 강동구에 통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