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뉴스] 김총리 "55~59세 백신 예약, 오늘 오후 8시부터 재개"
[백신뉴스] 김총리 "55~59세 백신 예약, 오늘 오후 8시부터 재개"
  • 김삼종 기자
  • 승인 2021.07.14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1.7.14

[미디어한국] 정부가 14일 오후 8시부터 55∼59세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접종 예약을 재개한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지난 월요일, 55~59세 국민들의 백신 접종예약이 사전 안내 없이 중단되어 걱정과 불편을 끼쳐드린 점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당초 55∼59세 연령층은 지난 12일부터 17일까지 엿새간 사전 예약이 진행되는 것으로 돼 있었으나 백신 보유 물량이 동나면서 예약 첫날 조기 마감됐다.

이에 김 총리는 "도입물량에 차질이 발생한 것이 결코 아니며, 행정적 준비에서 사려깊지 못한 점이 있었다"면서 "오늘 저녁 8시부터 접종예약을 재개하고, 접종 일정도 연장해서 모든 분이 순조롭게 접종을 받으실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김 총리는 전날(13일)에도 방송 인터뷰에서 백신 물량에 대해 "(도입에) 차질이 없다"며 "50대 후반에 대한 (백신접종) 예약은 이번 주 중에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아울러 김 총리는 "백신 물량은 충분하고, 접종도 계획대로 차질없이 진행될 것"이라며 "앞으로 국민들께서 신속하고 편리하게 접종받으실 수 있도록 예약시스템을 개선하고, 더 활발하게 소통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