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베] 사무장병원 신고자에 1억4천 보상금…불법 의료광고 신고도 포상
[온베] 사무장병원 신고자에 1억4천 보상금…불법 의료광고 신고도 포상
  • 황문권 기자
  • 승인 2021.04.06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 2021.3.23/뉴스1 

[미디어한국]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달 29일 전원위원회를 열어 부패‧공익신고자 23명에게 보상·포상금 총 4억3212만 원을 지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의 신고로 공공기관이 회복한 수입금액은 44억여원이다.

세부적으로 속칭 '사무장병원'을 개설해 요양급여비용을 부정수급한 의사와 원무부장 등을 신고한 신고자에게 보상금 1억4613만원을 지급했다.

정부지원 연구개발과제를 수행하면서 이미 개발한 제품을 새로 개발한 것처럼 속이는 등 수법으로 연구개발비를 부정수급한 업체를 신고한 신고자에게 보상금 5542만원, 과제에 참여하지 않은 연구원을 참여한 것처럼 속여 연구개발비를 가로챈 업체를 신고한 신고자에게 보상금 3306만 원을 지급했다.

인터넷에 동일한 치료후기를 중복으로 게시해 후기 건수를 과장하는 등 불법 의료광고를 한 안과의원을 신고한 신고자는 포상금 1000만원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