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현대차가 만든 전기차 대중화의 서막을 열 '아이오닉5'
[전기차] 현대차가 만든 전기차 대중화의 서막을 열 '아이오닉5'
  • 김한나 기자
  • 승인 2021.03.19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오닉5

[미디어한국] 현대자동차가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5’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는 현대차그룹이 처음으로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가 적용돼 1회 충전으로 450km를 주행할 수 있는 등 최신 신기술로 국내외에서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은 지난 17일 서울 용산구 현대자동차 원효로 사옥에 전시된 아이오닉5의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