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서울시 "밤 9시 이후 상점·마트 운영중단"
[코로나19] 서울시 "밤 9시 이후 상점·마트 운영중단"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12.04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한국]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4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긴급 브리핑을 열고 비상 방역 대책을 발표하고 있다.

서울시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295명을 기록하는 등 하루 확진자가 300명에 육박하자 오는 5일부터 기존 식당·노래연습장 등 외에도 상점·영화관·피시(PC)방·학원·독서실 등의 운영도 밤 9시부터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 서울시·자치구가 운영하는 공공시설과 마트·백화점 문화센터, 어린이 놀이시설은 운영이 전면중단된다. 밤 9시 이후 대중교통 운행을 30% 감축해, 버스는 5일부터 지하철은 8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